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386명 확산세 지속, 중국은 해외유입만 7명
이정은 기자  jelee@businesspost.co.kr  |  2020-07-12 16:37:4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일본에서 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가 386명 발생했다.

NHK가 각 지방자치단체와 후생노동성의 발표를 집계한 자료에 따르면 12일 0시 기준 일본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크루즈선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탑승자(712명)을 포함해 2만2296명, 누적 사망자는 996명으로 집계됐다. 
 
▲ 6일 중국 베이징에서 마스크를 쓰고 스쿠터와 자전거를 탄 사람들의 모습. <연합뉴스>

신규 확진자는 9일 355명, 10일 430명, 11일 386명 등으로 사흘째 300~400명대를 보이고 있다. 

광역단체별 신규 확진자 수는 도쿄 206명, 가나가와 35명, 사이타마 35명, 오사카 28명, 치바 14명, 교토 9명, 후쿠오카 9명 등이다. 

중국에서는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7명 발생했다.

신규 확진자 7명 모두 해외유입 사례다. 

베이징 신파디시장을 통한 추가 감염사례는 11일까지 6일째 발생하지 않았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는 12일 누적 확진자가 8만3594명, 누적 사망자는 4634명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정은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매일유업 코로나19에도 실적방어, 김선희 온라인유통에 맞춘 성과
·  SK머티리얼즈, 일본기업과 합작법인 세워 올레드소재사업 진출
·  아스트라제네카 최고경영자 "코로나19 백신 글로벌 임상 더 진행"
·  뉴욕증시 3대 지수 모두 올라, 코로나19 백신 기대에 경제지표 양호
·  뉴욕타임스 "미국 코로나19 재확산으로 내년 초 2차 경기침체 가능성"
·  국민권익위, 대한항공 송현동 부지 매각 최종합의 발표 연기 [단독]
·  한국팩키지 삼륭물산 주가 초반 뛰어, 거리두기 강화로 포장재 수혜
·  셀트리온제약 주식 단기과열종목 지정, 3거래일간 단일가 매매
·  거래소 에이비프로바이오 투자위험종목 지정, 25일 매매거래 정지
·  KB자산운용 코로나19 확진자 나와, 전체 임직원 재택근무 들어가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AD
임원급 채용
전문직 채용
30대 그룹사 채용
디지털 전문인재 채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