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두산퓨얼셀, 연료전지발전소 유지보수 1400억 규모 계약 맺어
강용규 기자  kyk@businesspost.co.kr  |  2020-01-20 17:16:17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두산퓨얼셀이 1400억 원 규모의 연료전지발전소 유지보수계약(LTSA)을 맺었다.

두산퓨얼셀은 20일 연료전지발전소를 20년 동안 유지보수하는 계약을 맺었다고 공시를 통해 밝혔다.
 
▲ 유수경 두산퓨얼셀 대표이사.

계약금액은 1400억 원대다.

두산퓨얼셀은 경영상 비밀유지 조건을 들어 자세한 계약금액과 계약상대는 2021년 1월20일 이후에 공개하지 않았다.

이번 계약에 따라 두산퓨얼셀은 2021년 6월15일부터 2041년 6월14일까지 24MW급 연료전지발전소 주기기의 유지보수를 맡는다.

두산퓨얼셀은 “계약기간은 발전소의 상업운전 예정일부터 20년”이라며 “실제 진행상황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2월24일] 비즈니스피플 전문/경력직 채용정보
·  [Who Is ?] 박정원 두산 대표이사 겸 두산그룹 회장
·  IBK기업은행, 수소에너지 유망기업 범한퓨얼셀에 100억 투자
·  현대차 현대모비스 현대건설기계, 수소연료전지 건설기계 개발 협력
·  두산 목표주가 낮아져, “두산중공업 불확실성 해소되면 주가 반등”
·  GS칼텍스 체질 바꾸는 허세홍, 주유소 활용 신사업 첫 걸음 애먹어
·  현대중공업지주 고배당 필요한 권오갑, 현대오일뱅크 부진에 부담 커져
·  [오늘Who] 두산퓨얼셀 출범, 유수경 기술로 포스코에너지와 정면경쟁
·  조현아, 한진 오너와 주주연합 양쪽에서 환영받지 못하는 처지 되나
·  삼성전자, 스마트폰 생산기지 베트남도 코로나19 영향받을까 ‘긴장’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