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정치·사회
검찰, 하나금융투자 리서치 연구원을 거액 선행매매 혐의로 구속
이현주 기자  hyunjulee@businesspost.co.kr  |  2020-01-17 16:50:28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하나금융투자 리서치 연구원이 거액 선행매매 혐의로 구속됐다.

선행매매는 사전에 입수한 주식 정보를 바탕으로 미리 주식을 사고 파는 행위를 말한다.
 
▲ 하나금융투자 로고.

일반투자자에게 피해를 줄 수 있어 자본시장법상 엄격히 금지된다.

17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남부지검 증권범죄합동수사단은 13일 사기적 부정거래 혐의로 하나금융투자 리서치 연구원 A씨를 구속했다.

서울남부지법은 증거인멸과 도주 우려가 있다며 검찰이 청구한 영장을 발부한 것으로 전해진다.

A씨는 특정 기업에 우호적 보고서를 내기 전 특정 기업의 주식을 미리 사뒀다가 보고서를 발표한 뒤 주가가 오르면 주식을 파는 방식으로 수십억 원에 이르는 차익을 거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2019년 7월 출범함 금융감독원 자본시장특별사법경찰의 첫 번째 수사에서 덜미를 잡혔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현주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하나금융투자, 해외선물 실전투자대회 열고 신규고객 이벤트도
·  검찰, '인보사 사태' 코오롱생명과학 대표 이우석 구속기소
·  이명박 2심에서 징역 17년으로 늘어, 법정구속돼 350일 만에 재수감
·  검찰, '인보사 사태' 임상개발 주도한 코오롱생명과학 임원 재조사
·  국내 코로나19 누적 확진자 104명으로 순식간에 급증, 사망자도 나와
·  [오늘Who] 하나금융지주 작년 최대실적, 김정태 눈은 비은행 강화에
·  [Who Is ?] 이진국 하나금융투자 대표이사 사장
·  중동국가에서 한국인 입국금지 늘까, 대형건설사 불똥 튈 가능성 '촉각'
·  우리금융지주 주가 지지부진, 은성수 정부 보유지분 매각시점 고심
·  아이원스 엘티씨, 소재부품장비산업 육성정책에 사업확대 탄력받아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