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기업별


비즈니스
류긍선 윤병석, 카카오모빌리티 SK가스 함께 모빌리티사업 추진
임재후 기자  im@businesspost.co.kr  |  2020-01-22 18:40:15
페이스북 공유 트위터 공유 네이버 공유 카카오톡 공유 카카오스토리 공유 유튜브 기사주소복사 프린트
윤병석 SK가스 대표이사 사장(왼쪽)과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대표이사가 21일 성남 판교 SK가스 본사(ECO HUB)에서 열린 공동업무협력 양해각서 체결식에 참석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카카오모빌리티>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대표이사와 윤병석 SK가스 대표이사 사장이 손잡고 이동사업을 추진한다.

카카오모빌리티와 SK가스는 각 회사의 역량과 기반시설을 결합해 모빌리티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협약으로 카카오모빌리티가 운영하는 ‘카카오T’와 전국 SK가스 LPG 충전소를 결합한 서비스를 찾는다.

한 사례로 SK가스 LPG 충전소를 연료충전 공간으로 두지 않고 휴식이나 정비까지 복합적 서비스를 받을 수 있는 공간으로 바꿔 카카오T 이용자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하고 LPG 충전소의 가치를 높이는 방안을 논의한다.

류긍선 카카오모빌리티 대표이사는 “글로벌 모빌리티시장은 다양한 산업을 플랫폼과 결합하고 연결해 O2O(온라인과 오프라인 연계) 서비스 시장을 주도하려는 경쟁이 치열하다”며 “이번 협력 사례는 카카오T 이용자들에게 차별화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넘어 한국 모빌리티 O2O산업에 새로운 이정표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병석 SK가스 대표이사 사장은 “이번 협력을 통해 다각도로 펼쳐지는 이동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고객 만족도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재후 기자]
<저작권자 © 비즈니스포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이 기사는 꼭!
·  넥슨 넷마블, '효자' 자회사 앞세워 해외에서 활력 확보 기대품어
·  박진영 이수만, JYP와 SM엔터테인먼트 아이돌 해외 육성 나섰다
·  빅뱅과 트레저 앞세워 YG엔터테인먼트 다시 '꿈틀', 양현석 돌아올까
·  이야기꾼 방시혁, 방탄소년단 '서사'로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승승장구
·  [오늘Who] 김범수, 국가공인 ‘재벌 카카오’ 이름값이 반갑지 않다
·  [Who Is ?] 정주환 카카오모빌리티 공동대표이사
·  코오롱글로벌 위기 극복한 윤창운, 다음 임기 과제는 재무 안정화 
·  중동국가에서 한국인 입국금지 늘까, 대형건설사 불똥 튈 가능성 '촉각'
·  우리금융지주 주가 지지부진, 은성수 정부 보유지분 매각시점 고심
·  아이원스 엘티씨, 소재부품장비산업 육성정책에 사업확대 탄력받아
 
 
관련 동영상
관련 기업 / 인물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 코드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이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AD